'타인의 취향'은 리마커블한 마케팅을 관찰하고 통찰해보는 블로그입니다.
    마케팅에 관심과 욕심이 있다면 실시간으로 받아보세요.(네이버/ 이메일/ RSS리더)

오늘은 몽양부활님의 블로그에서 비즈니스위크(Business Week)는 헐값에 블룸버그에 팔리고, 뉴욕타임즈는 100명을 감축, 험핑턴 포스트의 트래픽이 워싱턴포스트를 역전하는 등 전통의 페이퍼 미디어들이 내리막을 걷고있음을 확인할 수 있는 소식들을 접했습니다.




양적으로, 그리고 이제는 질적으로도 성장한 인터넷의 다양한 정보 유통채널들로 인해 
국내외를 막론하고 상당 수의 페이퍼 미디어들이 벼랑 끝에 몰려있는 상황입니다.  
이들이 전화위복할 수 있는 터닝포인트를 만들기 위해서는 무엇이 필요할까요?

많은 분들이 야섹 우트코(Jacek Utko)라는 폴란드의 신문 디자이너의 TED강연을 보셨을 것 같은데요.  못보신 분들은 18분만 투자하시어 아래 감상해보시면... 
 


플레이 버튼 옆 view subtitles를 클릭하시면 한글 자막을 볼 수 있습니다.

.
그는 디자인, 그러니까 비쥬얼을 다듬고 정렬하는 수준의 디자인이 아니라 1면의 인상적인 비쥬얼부터 전반적인 정보 디자인까지... 신문이라는 대상을 예술적 감각으로 재해석해  신문에 담긴 정보가 유기적인 구성, 즉 리듬을 가지고 읽힐 수 있도록 싹 바꿨고 대단한 성공을 이끌어 냅니다.

세계적으로 판형을 바꾸고, 리디자인한 페이퍼 미디어는 많았습니다. 
유독 야섹 우트코와 같이 극소수만이 변화를 성공으로 이끌 수 있었던 이유는 무엇일까요?





판형을 키우고 위와 같이 재치있는 광고를 집행한 곳도 있습니다.
한국의 일간스포츠와 같이 판형을 콤팩트하게 줄이며 변화를 꾀한 곳도 있었구요.

그런데 이들이 문제는 크기가 아니었습니다.
구독자들은 더 이상 다량의 정보를 얻기위해 페이퍼 미디어를 보지 않습니다.
파리에서 발행되는 리베라시옹은 구독료는 그대로 둔채 지면을 두배로 늘리자 오히려 부수가 급감했으며 부에노스 아이레스에서 발행됐었던 고급 일간지 페르필은 일요판만큼이나 많은 지면으로 거리에 등장했다가 곧 사라졌다고 합니다.




오늘날의 구독자들은 페이퍼 미디어가 특정 정보를 가장 습득하기 쉬운 방식으로, 
적절한 분량의 문장으로 전해주길 원합니다. 즉 프랑스 코스요리처럼 보기도 좋고, 먹기도 좋은 소량의 고품질 정보를 적절한 간격을 두고 전달해주길 원하는 것입니다.

높은 가독성, 집중도, 이동성 등의 이유로 여전히 페이퍼 미디어를 사랑하는 수많은 고객들에게 좀 더 비싸지더라도 정말 기다려지는 유일한 수준의 미디어가 되는 것이 필요해보입니다. 




물론 신문,잡지 광고시장의 축소 등 근본적인 비즈니스 위기를 극복하려면 디자인의 혁신이 가져오는 효과는 한계가 있다는 지적이 있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 부분은 온라인과 상호보완하며 수익모델을 다변화하는 데에서 해결책을 찾을 수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온라인은 멀티플렉스 영화관과 같이 다량의 컨텐츠를 최대인원이 동시에 접할 수 있는 공간으로서 최대한의 트래픽을 확보하고 고급정보는 합리적인 가격의 유료 컨텐츠로 노출,
그리고 보드게임과 같이 방문자의 연령층에 맞는 연계 수익모델을 도입하는 전략이 현실적인 대안이라 생각합니다. 영화관 수익의 상당부분을 음료와 팝콘에서 올리듯 말이죠.ㅋ

정리하면...
언론사는 오프라인에선 프랑스 레스토랑을, 온라인에선 멀티플렉스를 운영해라...가 아니고
오프라인에선 <전문화, 고급화, 최적화> 온라인에선 <대중화, 다변화>가 위기를 탈출하는 해법이 될 수 있지 않을까하는 생각입니다. 
 
엣지(Edge)있는 마케팅을 만나시려면 '타인의 취향'을 구독하세요.(한RSS/ 이메일/ RSS리더) 

 

View On을 눌러 '추천'해주시면 더 많은 분들이 이 글을 볼 수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Whitewnd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에 엘르에서는 인터넷으로 새로운 사업을 추진하는듯 하더군요. 블로거 체험단을 모집하기에 신청을 했습니다만.. 그야말로 종이만으로는 살아남기 어려운 시대가 된듯 합니다. 한편 역발상으로, 페이퍼 미디어만의 장점을 극대화해 퍼플오션전략을 추구하는 것도 괜찮을 듯.. ㅋ

    2009.10.23 19:42 신고
    • Gomting  수정/삭제

      Whitewnd님 반갑습니다.
      엘르는 매거진으로 시작해 의류, 악세서리 등 수익다각화를 이룬 대표적인 성공케이스로 자주 등장하는데요. 인터넷으로 무엇인가를 시작하는가 보군요.

      2009.10.25 22:14 신고
  2. 아젠다킹  수정/삭제  댓글쓰기

    의미심장합니다. 오랜만에 와서 생각할 꺼리를 하나 얻어서 가요 ^^

    2009.10.24 02:47 신고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60)
This is a City Life (39)
Marketing (254)
Web & Mobile (19)
the others (31)
Idea Virus (18)
Go abroad (7)
Stuff (18)
...etc (70)
Other side of world - Refug.. (3)

달력

«   2020/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올블로그 어워드 5th 엠블럼
Gomting'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