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인의 취향'은 리마커블한 마케팅을 관찰하고 통찰해보는 블로그입니다.
    마케팅에 관심과 욕심이 있다면 실시간으로 받아보세요.(네이버/ 이메일/ RSS리더)

암세포의 증식 속도는 우리가 생각하는 것 보다 훨씬 빠르다고 합니다.
뉴질랜드의 Breast Cancer Foundation에서는 유방암에 대한 경각심을 불러일으키기 위해 흥미로운 IMC캠페인을 벌였는데요. 먼저 아래와 같은 CM을 집행하여 커다란 암세포 덩어리를 눈에 익게 만든 뒤....




CM에 나온 거대 암세포 덩이를 도시 곳곳에 배치
그것도 오가는 사람들에게 방해가 되도록 놓았습니다.  




행인들은 CM을 통해 눈에 익은 암세포를 보며 CM이 전달했던 메시지를 다시 상기할 수 있겠구요.
CM을 접하지 못한 경우 정체불명의 거대 물체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하는 과정에서 메시지도 함께 인지할 수 있었겠죠.

CM만으론 그다지 특별할 것 없었던 공익캠페인이었을터
작은 아이디어가 메시지에 큰 힘을 더하는 사례였습니다.

에지(Edge)있는 아이디어를 만나시려면 '타인의 취향'을 구독하세요.(한RSS/ 이메일/ RSS리더)


- 관련 포스팅 -
 한송이 붉은꽃으로 피어난 향수 : Flower by KENZO
 나이키 플러스(Nike+)의 트래쉬토크(Trash Talk) 배너
 나이키의 도발적인 캠페인 : Men vs Women Challenge
 지하철 환기구의 매체화
 거품으로 가득찬 마이애미 : Sony 'Foam City'


View On재미있게 보셨다면 추천해주세요. 더 많은 분들이 볼 수 있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Timeless  수정/삭제  댓글쓰기

    윽~ 이건 좀 징그럽네요.
    그래도 강렬한건 틀림없어 보입니다.

    2009.10.08 20:06
    • Gomting~  수정/삭제

      암세포는 제거해야할 대상으로
      일부러 혐오스러운 느낌으로 만들었을 것 같아요. ^^

      2009.10.09 11:33 신고
  2. 켄사쿠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보기만해도 어필이 확 올라오는데요?!ㅎㅎ 잘보고 갑니다!ㅎ

    2009.10.08 20:13 신고
  3. 레오퐁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달하려는 메세지가 명확하게 드러나네요.
    멋진 광고네요.

    2009.10.08 21:10
  4. Whitewnd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디어가 굉장히 좋네요.
    대상자가 TV의 그 광고를 보고, 게다가 오프라인까지 나가서 그 암세포를 둘 다 봐야 효과가 극대화된다는 단점이 있지만..-ㅅ- (저렇게 떨렁 있으면 뭔지 어찌아노..;;;)
    단지 그렇다고 묻어버리기엔 너무 좋은 기획같습니다.

    2009.10.08 23:07 신고
    • Gomting~  수정/삭제

      거리에서 거대한 암세포를 만난다면 광고를 못봤더라도 집에와서 검색해보지 않을까요?
      물론 광고를 먼저 보는 것이 훨씬 효과적이겠지만요. ^^

      2009.10.09 11:36 신고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60)
This is a City Life (39)
Marketing (254)
Web & Mobile (19)
the others (31)
Idea Virus (18)
Go abroad (7)
Stuff (18)
...etc (70)
Other side of world - Refug.. (3)

달력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올블로그 어워드 5th 엠블럼
Gomting'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