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미레이트 항공'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7.03 영화관을 비행기 안, 차 안으로 리디자인 하다 (2)
   '타인의 취향'은 리마커블한 마케팅을 관찰하고 통찰해보는 블로그입니다.
    마케팅에 관심과 욕심이 있다면 실시간으로 받아보세요.(네이버/ 이메일/ RSS리더)

블로그를 통해 영화관이란 폐쇄된 공간을 통해 벌이는 다양한 마케팅 사례에 대해 이야기해왔는데... 대부분 기존의 영화관 구조가 허락하는 한도 내에서 스크린과 관객, 또는 커튼과 빔프로젝트 등으로 변주를 주는 방식이었다.

하지만 오늘 소개할 사례는 기존에 영화관에 없었던 새로운 요소를 도입함으로써
특정 공간의 느낌을 제대로 살려 감도높은 시뮬레이션을 제공한 사례이다.





막강한 영화 컨텐츠를 갖춘 에미레이트 항공(Emirates Airlines)은 그들의 강점을 알리고자 실제 영화관의 양쪽 벽에 비행기의 창문스러운 디스플레이를 달고 익숙한 사운드를 사용하여 비행기 탑승 시의 느낌을 잘 살렸다. 상징적 의미가 있는 영화관 몇 개(ex. 삼성동 메가박스)를 장기 계약으로 묶어 위와 같은 광고를 꾸준히 진행한다면 도달률 및 ICE란 서비스의 인지도 증대에 있어선 좋은 성과를 거두리라 예측하지만...

항공사 마케팅하는데 영화채널을 강점으로 내세우는건 난 반댈세~
저가항공사들의 가격공세 속에서 그들만의 부가 서비스를 강점으로 내세운 것인데,
비즈니스차 회사돈으로 비행기를 밥먹듯이 타기 때문에 빵빵한 영화채널이 중요한 소수의 사람을 제외하고는 이코노미를 타야하는 대다수의 평범한 사람들에겐 굉장히 부수적인 문제일 것이기 때문이다. (물론 영화 뿐만 아니라 좌석, 기내식, 기타 서비스 등을 통합적으로 마케팅하는 것이라면 얘기가 다를듯) 

최근엔 기내 무선 인터넷도 제공되는 항공사도 많던데 그렇다면 더더욱 영화채널의 다양함이 무색해질 것 아닌가...그들이 말하고 싶었던 이야기를 구현항 크리에이티브는 좋았으나 마케팅의 전략 자체는 아쉽다.






FIAT의 500C라는 차종의 오픈 썬루프를 부각하기 위해 영화관을 자동차 안으로 만들어 버린것.
신차의 특성 상 단기간에 많은 관심을 집중시키기 위한 마케팅으로 보이는데...

천장에 저 정도 크기의 디스플레이를 설치하기 위해선 꽤 많은 비용이 드는 반면 영화관은 소수의 관객들만 입장하는 장소이기에 도달률(광고 메시지가 타깃들에게 전달되는 비율)이 아쉬울 것 같다. 차라리 저렴한 비용으로 훨씬 많은 영화관에서 진행이 가능한 프로젝터를 활용하는게 더 좋다는 생각이다.



 
컨버터블이 좋은 이유 : Nissan Micra C+C 라는 포스팅에서 소개했던 프로젝터를 활용해 컨버터블을 홍보한 사례다.

엣지(Edge)있는 마케팅을 만나시려면 '타인의 취향'을 구독하세요.(한RSS/ 이메일/ RSS리더) 
저와 실시간으로 소통하시길 원하시면 트위터를 활용해주세요. (@theotherss)

 새로운 경험을 디자인한다. 코카콜라의 BTL사례
 
이케아(IKEA), 극장을 습격하다
 3D 영화관에서 찾은 새로운 마케팅의 가능성
 영화관에서 벌어지는 영화같은 마케팅
 모션센서를 이용한 체험마케팅 : Mini Clubman
 
월드컵을 노리는 나이키의 앰부쉬 마케팅 (Ambush Marketing)


손가락
을 눌러 '추천'해주시면 더 많은 분들이 이 글을 볼 수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서영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음 에미레이트 항공사의 마케팅이 독특하며 재미있다고 느꼈지만
    (저런 거 해봄 어떨까 생각했음!)

    곰팅님의 글을 보니 역시 마케팅은 그에 따른 파급효과와 수익? 결과? 이런 쪽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어야 한다는 것을 새삼 깨달았습니다.
    (땅 파서 장사하는건 아니니까요. ㅜㅜ)

    이런면에서 한국의 마케팅 시장이 그래서 많은 발전을 이루지 못하는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드네요.
    (법 규제도 많고 도전보다는 기존의 틀을 벗어나는? 이런 건 그리 좋아하지 않는 것 같아요.)

    2010.07.07 12:39
    • Gomting  수정/삭제

      자주보니 더 반갑네요.^^

      아무래도 대다수의 마케팅은 기업이나 단체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한 수단이며 꽤 많은 돈이 들기 때문에 국내외를 막론하고 효과예측이 어려운 과감한 시도는 쉽지않죠.

      말씀하신데로 한국의 법적 규제가 좀 더 타이트하고, 의사결정을 내리는 상위결정권자들이 좀 더 보수적이러서 독특한 사례가 잘 나오지 못하는건 사실이구요.

      2010.07.08 17:31 신고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60)
This is a City Life (39)
Marketing (254)
Web & Mobile (19)
the others (31)
Idea Virus (18)
Go abroad (7)
Stuff (18)
...etc (70)
Other side of world - Refug.. (3)

달력

«   2020/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올블로그 어워드 5th 엠블럼
Gomting'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