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인의 취향'은 리마커블한 마케팅을 관찰하고 통찰해보는 블로그입니다.
    마케팅에 관심과 욕심이 있다면 실시간으로 받아보세요.(네이버/ 이메일/ RSS리더)


아트와 만난 브랜드(1) : 아트마케팅 포스팅에서 상세히 언급했던 루이뷔통(Louis Vuitton)의 히트상품인 무라카미라인의 재미있는 QR코드(Quick Response Code)를 발견~!



원래 QR코드는 위와 같이 생긴 2차원 바코드로, 핸드폰의 카메라로 인식하여 바로 모바일 웹페이지에 접속할 수 있게 한다. 모바일 웹이 활성화된 일본에선 각종 제품 패키지, 인쇄광고, 정보사인 등 굉장히 다양하게 활용되고 있는데.... (국내에서도 KTF가 한때 열심히 밀었엇지만 활성화되지 못함) 



루이뷔통 무라카미라인의 QR코드는 이렇다. ㅋ
이게 진짜 작동할지는 의문이지만... 특유의 패턴과 무라카미 라인에 사용된 저 팬더같은 녀석과 컬러(참고 영상)를 활용한 창의적인 형태이다.

무라카미 라인인것 까진 알아채기 힘들겠으나 특유의 패턴덕에 루이뷔통의 QR코드란 것은 대다수의 타깃유저가 인식할 수 있을 것이고 별 카피가 없어도 궁금함에 한번씩 접속할법 하다.
통념을 깸으로서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강화한 좋은 사례...

또한 QR코드는 비상업적인 용도의 인상적인 메시지 전달을 위한 방식으로 활용되기도 하는데..  
아래는 Kakariri라는 호주 아티스트의 “QRacks in the Land”란 작품되겠다.



대형 니트를 짜서 QR코드를 만들었고,



핸드폰으로 인식할 경우 위와 같은 메시지를 확인할 수 있다.
We live, craft and play on Aboriginal land

흠...이주민들의 나라가 된 호주에 대해 이야기하는 듯 한데 배경지식이 부족해 의도를 정확히 파악하지 못하겠구먼....(아시는 분은 제보를...)

암튼 직접 말하는 것 보다 QR코드란 매개를 통해 새로운 방식으로 커뮤니케이션 함으로써 메시지에 '인상을 강화'하는 효과를 줄 수 있는 것.


덧. 이로써 루이뷔통 언급 포스팅만 4번째... 누가보면 된장남인줄 알겠다...ㅡㅡ;


- 관련 포스팅 -
70이 넘어도 섹시할 수 있을까? by Louis Vuitton Campaign
아트와 만난 브랜드(1) : 아트마케팅
명품브랜드 롤리팝(막대사탕)
BMW의 Z4 런칭 캠페인
스트릿 아트 : Joshua Allen Harris
PUMA의 참신한 크리에이티브 : LIFT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달력

«   2022/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올블로그 어워드 5th 엠블럼
Gomting'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